중3·고3 오늘부터 온라인 개학.. 스마트기기 지원도

| 입력 : 2020/04/09 [10:17]
온라인 강의를 위해 촬영중인 교사(사진=YTN NEWS화면 캡쳐)온라인 수업을 위해 촬영중인 교사(사진=YTN NEWS화면 캡쳐)

오늘(9일) 전국의 고3과 중3을 시작으로 온라인 개학이 시작됐다. 3월 2일 예정이었던 개학이 코로나19 확산을 차단하기 위해 미뤄진 지 38일 만이다.

이날 중·고교 3학년의 온라인 개학을 시작으로 중·고교 1~2학년과 초등학교 4~6학년은 16일, 초등학교 1~3학년은 20일에 순차적으로 온라인 개학을 하게 된다.

중3·고3 학생들은 이날 오전 9시부터 각자 집에서 원격수업으로 선생님과 만나게 된다.

원격수업은 교사와 학생이 화상으로 연결해 얼굴을 보며 소통하는 '실시간 쌍방향형', EBS 교육방송이나 교사가 준비한 동영상 강의를 보는 '콘텐츠 활용형', 미리 준비된 과제를 풀어보는 '과제 수행형' 방식으로 크게 세가지로 진행된다.

학생들은 컴퓨터나 스마트 패드, 스마트폰 등의 기기를 사용해 수업에 참여한다.

교육부가 파악한 바에 따르면 이런 장비가 없는 학생은 전국에 22만 3천 명으로, 교육부는 전국 각 시도교육청 그리고 대기업의 협조를 받아 장비를 확보했고, 고3과 중3에 먼저 지급한 뒤 나머지 학생들에 순차적으로 대여할 방침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