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최근 선거보다 높아진 총선 사전투표, 첫날 오전 8시 투표율 0.86%

| 입력 : 2020/04/10 [10:31]
(사진=YTN뉴스 화면 캡쳐)(사진=YTN뉴스 화면 캡쳐)

10일 오전 8시 4·15 총선 사전투표가 시작된 현재 투표율은 0.86%로 집계됐다.

이날 오전 6시부터 시작된 사전투표에서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선거인 총 4399만4247명 중 37만6235명이 투표를 마쳤다고 밝혔다.

이는 가장 최근 전국단위 선거인 2018년 6월 지방선거 때 첫날 같은 시각 0.69%에 비해선 다소 높은 정도다. 2017년 대선 때와 2016년 총선 때는 0.76%, 0.36%를 각각 기록했다.

오전 8시 기준 시도별 사전투표율이 가장 높은 곳은 전남과 전북으로 각각 1.24%와 1.27%를 기록했다. 가장 낮은 곳은 대구로 0.64%였다.

11일까지 사전투표는 이틀간 이뤄진다. 전국에 설치된 총 3508개 투표소 어디에서든 자기 주소지와 상관없이 투표를 할 수 있다. 투표시간은 오전 6시부터 오후 6시까지며 신분증을 반드시 지참해야 한다.

모든 유권자는 비치된 소독제로 손을 소독한 후 일회용 비닐장갑을 착용하고 투표하게 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